Veronika Nova
Další nápady od uživatele Veronika
@doopeng  님의 사연입니다.  어릴 적 어디든 함께 가던 너와 나.  혹시라도 엄마가 너를 목욕시키는 날에는  높다란 빨랫줄에 두 귀 걸려 매달려있는 너를 발견하고 괜시리 눈물이 나오기도 했지. 앙앙 울면서도 축 처진 너를 꼭 끌어 안아 따뜻하게 해 주고 싶었어. 오늘 밤에도 기분 좋게 잠들겠구나. 조금 꼬질꼬질하지만 여전히 따뜻하고 다정스런 너와 함께.  We used to go everywhere together. When my mom washed you, I tried to look for everywhere to find you and in the end I found you hanging up. Even I cried a bit but I couldn't stop to warm you as hugging you tight. Tonight I will fall asleep well with you, my sweet old teddy bear.    특별한...

@doopeng 님의 사연입니다. 어릴 적 어디든 함께 가던 너와 나. 혹시라도 엄마가 너를 목욕시키는 날에는 높다란 빨랫줄에 두 귀 걸려 매달려있는 너를 발견하고 괜시리 눈물이 나오기도 했지. 앙앙 울면서도 축 처진 너를 꼭 끌어 안아 따뜻하게 해 주고 싶었어. 오늘 밤에도 기분 좋게 잠들겠구나. 조금 꼬질꼬질하지만 여전히 따뜻하고 다정스런 너와 함께. We used to go everywhere together. When my mom washed you, I tried to look for everywhere to find you and in the end I found you hanging up. Even I cried a bit but I couldn't stop to warm you as hugging you tight. Tonight I will fall asleep well with you, my sweet old teddy bear. 특별한...

И у меня есть душа... | VK

И у меня есть душа... | VK

See this Instagram photo by @conigliooooo • 187 likes

See this Instagram photo by @conigliooooo • 187 likes

Creator's Playground: Grafolio

Creator's Playground: Grafolio

너희의 나날들이 별빛과 달빛으로 가득하길 바라..

너희의 나날들이 별빛과 달빛으로 가득하길 바라..

창작자들의 놀이터 : 그라폴리오

창작자들의 놀이터 : 그라폴리오

살짝 배부른 느낌으로 저녁을 먹었지. 그리고는 제일 좋아하는 이야기책을 꺼내들고 푹신한 의자로 쏘옥. 나른하고도 부드러운 이 순간이 너무 달콤해.  After having a nice diner and feel a bit full. and then pick up my favorite book and jump into my big couch. So sweet to enjoy this warm and cozy moment.   안녕하세요, 꼬닐리오입니다.  판교 현대백화점, 현대어린이책미술관 (MOKA) 1주년 기념 전시회에 참가하게 되었어요. 'PICTURE + BOOK + ART' 전시 컨셉에 걸맞게 다양한 분야에서 왕성하게 활동 중이신 작가분들과 함께 하게 되었답니다.  저는 이번 전시에서 '어린이와 책'이라는 소주제를 가지고 여러분에게 추억의 한 장면, 혹은 상상했던 순간들을 선물하고 싶어요. 한 때는 화려한 장난감 없어도 그림책만 가지고도 즐겁게 상상의 나래를 펼치며…

살짝 배부른 느낌으로 저녁을 먹었지. 그리고는 제일 좋아하는 이야기책을 꺼내들고 푹신한 의자로 쏘옥. 나른하고도 부드러운 이 순간이 너무 달콤해. After having a nice diner and feel a bit full. and then pick up my favorite book and jump into my big couch. So sweet to enjoy this warm and cozy moment. 안녕하세요, 꼬닐리오입니다. 판교 현대백화점, 현대어린이책미술관 (MOKA) 1주년 기념 전시회에 참가하게 되었어요. 'PICTURE + BOOK + ART' 전시 컨셉에 걸맞게 다양한 분야에서 왕성하게 활동 중이신 작가분들과 함께 하게 되었답니다. 저는 이번 전시에서 '어린이와 책'이라는 소주제를 가지고 여러분에게 추억의 한 장면, 혹은 상상했던 순간들을 선물하고 싶어요. 한 때는 화려한 장난감 없어도 그림책만 가지고도 즐겁게 상상의 나래를 펼치며…

그립고 생각나는 사람들이 많은 5월이에요. 소중한 마음의 조각들을 모아서 안부 인사 어때요?  This warm and beautiful May, you think of loving ones you miss in your memories. How about saying hello with a warm heart?

그립고 생각나는 사람들이 많은 5월이에요. 소중한 마음의 조각들을 모아서 안부 인사 어때요? This warm and beautiful May, you think of loving ones you miss in your memories. How about saying hello with a warm heart?

258번째 이미지

258번째 이미지

Творца Экспозиция: Grafolio

Творца Экспозиция: Grafolio